심혈을 기울여 찍은 작품을 선정해서 전시하는 공간입니다. 임의캡쳐,유포등 저작권에 위배되는 행위를 할시 법적 책임을 질수 있으니 주의 바랍니다.

작품 등록수는 한작품등록후 24시간이후에 추가 등록가능
하며 추천수 15개를 받으면 추천갤러리로 옮겨집니다.


사진첨부 및 글쓰기등 게시판 기능에 대한 설명은 ☞이곳 링크를 참조하세요!
누드는 누드갤러리 게시판을 반드시 이용해주시기 바라며(레벨3-포인트1천점이상 회원가능), 작품갤러리 등록시 관리자가 임의 이동합니다.

[필독] 본문에 EXIF정보의 출력을 위해, 파일첨부후, 버튼의 오른쪽 옆에 있는 본문삽입 버튼을 반드시 클릭해주시기 바랍니다.

추갤로 이동후는 수정/삭제가 안되니 신중하게 작품을 올려 주시기 바랍니다.덧글작성시 2점 가산됩니다.



丹靑.

老眼 에 비치는 丹靑

DSC_6724.jpgNIKON CORPORATION | NIKON D810 | 2017:10:31 14:27:09 | aperture priority | matrix | Auto W/B | 0.003 s (1/320 s) | F/8.0 | 0.00 EV | ISO-200 | 20.00mm | 35mm equiv 20mm | Flash-No

 

예사롭질 않습니다!



profile

사진 은 오래전 시작해서 40년 훨신 더햇지만

어디에 내 놀만한 명작은 아직 1장도 업는것 갔읍니다,

1960년대 패트리7s 로 입문해서 35mm는 주로 니콘 F2as, f3t, f4s, f5 서브로 쓰고

중형은 주로 핫셀 을 몇대 써보다가서 콘택스645 좋아보여서 그녀석 쓰다가

디지탈 대세에 밀려서 서글퍼 하다가 d200으로 d카 입문 지금은 810 쓰고있읍니다.


지금까지 사십여성상 을 그흔한 콘테스트 참가도 않고 그저 심심푸리로, 이젠 나이가 70이 훨씬 넘었네요

자신을 일컬어서 나는 사진인 이 아니다란 말을 동호인들에게 자주하며 삶니다, 그 이유는 카메라 "매커니즘"

에 매료가 되서 사진 시작을 해서입니다 ㅎ.

 

이름 :
노진사
제목 :
丹靑.
분류 :
풍경/자연
조회 수 :
308
등록일 :
2017.11.02.17:03:43
(*.140.184.234)
List of Articles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풍경/자연 사진첨부가 안될시~! [50] id: ㅊ ㅓ ㄹ ㅣ/손상철ㅊ ㅓ ㄹ ㅣ/손상철 2008-04-07 320454 2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