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롭게 글을 올리시고 이야기하는 공간입니다. 경어체를 사용해 주시길 바라며, 자유로운 만큼 더욱 더 예절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자게의 성격에 맞지 않거나, 광고성글, 타인에게 거부감을 주는 글은 임의 삭제/이동 조치 합니다.

출석부규정;출사코리아 회원은 누구나 작성 가능하며, 05;00 이후에 작성해 주시고 그 이전에 작성한 글은 통보없이 임의삭제 하니 참고 하여 올리시기 바랍니다.



옛날 얘기-4

profile

Johnson

조회 수 :
340
등록일 :
2020.02.05.10:11:01

9e2cd87ac74db61dc4b6557990cf204a.jpgsamsung | SM-N960N | 2020:01:31 15:08:26 | program (auto) | center weight | Auto W/B | 0.004 s (1/243 s) | F/2.4 | 0.00 EV | ISO-50 | 4.30mm | 35mm equiv 26mm | Flash-No

 

edd8bbf889a5ec36c412b15857b8f492.jpgsamsung | SM-N960N | 2020:01:31 15:08:04 | program (auto) | center weight | Auto W/B | 0.003 s (1/377 s) | F/2.4 | 0.00 EV | ISO-50 | 4.30mm | 35mm equiv 26mm | Flash-No

 




profile
2020.02.05
10:13:24
저는 6~7살때, 삼촌의 새고무신을 엿바뀌먹고 디지게 혼났던 기억이^^
profile
2020.02.05
10:16:26

추억의 장면입니다~

그너무 검정고무신은 우째 그리도 안 닳던지~ㅎ

profile
2020.02.05
10:57:18
ㅋㅋㅋㅋㅋㅋㅋ 최곱니다~~
profile
2020.02.05
11:20:00

추억이 새롭네요~

profile
2020.02.05
11:46:54

뺑뺑이 돌리고  솜털 달린 송곳으로

뺑뺑이 판에 내리 꼿으면 상품 걸려있는 번호에 꼿이면 그걸 주는데  . . .

근데 우째 그개 잘 맞히던지 ㅎ ㅎ ㅎ

profile
2020.02.05
11:56:53
추억을 더듬어보는 시간입니다
profile
2020.02.05
11:59:54

저는 구민학교 졸업식날 검정 새고무신 잊어 버리고 와서

지금도 신발 찾는 꿈을 자주 꾸어요

항상 내신발이 없어지고 한짝만 있는 꿈을 몇십년이 지나도 찾고 있네요

profile
2020.02.05
12:06:30

번데기 찍기..이제는 그시절이 그리울까요?

profile
2020.02.05
12:53:10
소식 감사합니다
profile
2020.02.05
13:13:16

추억이 새롭습니다.^^

profile
2020.02.05
13:30:16

고무신 학교가서 잃어버리지 말라고 앞코에 연탄집게 달궈서 어머니가 구멍을 내주셨어요~^^;

noprofile
2020.02.05
19:41:19

옛 추억이 그리운 계절에

군 고구마나  사  먹으러 가야겠습니다.

profile
2020.02.05
19:52:58

추억의 ...

그곳으로 다시또 ~

profile
2020.02.05
20:21:20

추억의 그림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id: 엔죠엔죠 [공지] 스마트폰 페이지에서 파일첨부가 보이지 않을때 - (안드로이드 계열 ... [20] file 2013-08-22 115671
공지 id: 엔죠엔죠 ★ 스마트한 출코 모바일 페이지 (스마트폰에서 사진올리는 방법!) [57] file 2011-04-26 119292
공지 id: ㅊ ㅓ ㄹ ㅣ/손상철ㅊ ㅓ ㄹ ㅣ/손상철 카메라로 찍은 사진올리는 방법~(동영상) [69] file 2010-07-13 128094
공지 id: 엔죠엔죠 윈도우7 ie9에서 파일첨부가 되지 않을때 - 기타 잦은 질의응답 [10] file 2010-06-15 129269
84378 표주박/이범용 오랑대 은하수 [25] file 2020-02-06 571
84377 johnsonri 冬柏에 동박이가 주렁 주렁 ~ ~ ~ [21] file 2020-02-06 512
84376 흑룡 동네 일출 [14] file 2020-02-06 342
84375 타불님/裵炫澈 운 좋은 날 [17] file 2020-02-06 339
84374 순수 (b) (황차곤) ~~~ 부산항 야경 ~~~ [22] file 2020-02-06 401
84373 용암골 어제 통도사 [19] file 2020-02-06 593
84372 마 루 2020년 2월 6일 목요일 출석부 [61] file 2020-02-06 282
84371 마 루 추워도 봄은 옵니다 [17] file 2020-02-05 839
84370 픽스타 픽스타 2월 사진 공모전 [9] 2020-02-05 561
84369 id: 스치는바람/東林스치는바람/東林 죽인 후 살리는 수술법, 성공하다 [12] 2020-02-05 761
84368 타불님/裵炫澈 일몰 [13] file 2020-02-05 597
84367 id: 태권V(權宗垣)태권V(權宗垣) 괜찮겠죠^^ [9] file 2020-02-05 592
84366 id: 스치는바람/東林스치는바람/東林 다랑쉬 오름 [16] file 2020-02-05 421
84365 풀잎향기 추운날 [16] 2020-02-05 267
84364 마 루 등대는 침묵의 바다를 바라보며 동선새바지 [17] file 2020-02-05 479
» johnsonri 옛날 얘기-4 [14] file 2020-02-05 340
84362 id: ㅊ ㅓㄹ ㅣ/손상철ㅊ ㅓㄹ ㅣ/손상철 미조의 홍매화. [13] file 2020-02-05 447
84361 제니스珍 / 李珍守 홍매화 [15] file 2020-02-05 365
84360 흑룡 출근길에.... [16] file 2020-02-05 386
84359 一道/박정수 눈이~~쪼금 [15] file 2020-02-05 383





XE Login